HGAC 윙건담과 구판 윙건담의 가조비교 └GUNDAM

이번에 HGAC 윙건담이 나와서 재밌게 조립했습니다. 참 조립만 했는데도 정말 깔끔하더군요.


옛날 구판은 참으로 안습한데 말입니다. 그래서 사진으로 같이 찍어보자 생각해서 찍어봤네요.


확실히 세월이 느껴지는 앞모습입니다.


색분할, 프로포션 더말할것 없이 HGAC의 승이네요.


사실 구판도 나름 괜찮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 이렇게 같이 놓고보니 참 구수하게 생겼네요 ㅎㅎ


날개 색분할이 돋보이는 뒷면입니다. 구판은 노란색이 하나도 재현 안되어있죠.


옆모습1. 


버스터 라이플의 크기차이가 돋보입니다. 같은 무장이 맞나 싶을 정도네요.



옆모습2. 


예전 구판에선 통짜로 되어있던 실드가 HG는 색분할이랑 중간에 접혀서 빔사벨까지 들어가 있는걸 보고 진짜 감동먹었습니다.


구판도 나름 몸통은 색분할을 해줬습니다만 좀 아쉽죠. 


그렇지만 저 허~연 어깨는 참...그나마 스티커가 있는데, 사출색이랑 이질감이 엄청났었습니다.


얼굴은 이번 HG도 약간 펑퍼짐 합니다만 애니도 오프닝이나 좀 퀄이 좋은 편 빼면 거의 그런 얼굴로 나오다보니 그냥저냥입니다. 


구판은 뭔가 순딩이 생겼죠. 마스크도 통짜로 되어있고 몰드도 거의 죽어있습니다;; 


큰선생 설정화는 1/100 HG가 잘 살렸다고 보고 있고, 사실 얼굴은 MG가 제일 잘생기긴 했습니다.


버드모드에서도 구판은 어깨의 폴리캡이 드러나는 반면, 이번건 설정대로 커버가 있죠.


크기가 좀 작긴하지만 폴리캡이 대놓고 드러나는 것보단 낫네요. 


버드형태 윗과 옆. 구판은 약간 볼륨감 있어보인다면 HG는 날렵한 생김새네요.

그리고 밑은....둘다 그닥 보기좋은 모양새는 아닙니다.


이건 원 디자인이 그런거니....그러니까 큰선생은 좀 맞읍시다


HG에서 아쉬운 부분이라면 다리 변형시 뒷부스터가 뭔가 튀어나오는 모양새가 아는 그냥 약간 구부리고 끝나는점.


예전 SD빼곤 구판에서부터 MG까지 재현된 부분인데 HGAC는 공통포맷이니 어쩌니로 좀 어물쩡 넘어간것 같습니다;;



이제 대충 비교도 해봤으니 부분도색과 먹선작업을 해봐야겠네요.


다행이 색분할이 엄청 잘 된편이라 작업할 곳도 많이 보이지 않네요^^


덧글

  • 알트아이젠 2013/09/17 20:19 # 답글

    확실히 차이가 나네요. 과연 시대에 따라 기술의 변화가 확실합니다.
  • 퉁퉁이 2013/09/17 22:39 #

    거의 18년 정도의 차이가 있다보니 엄청 다르네요.
    이름만 같은 다른 킷 같은 느낌입니다ㅎ
  • roness 2013/09/17 20:25 # 답글

    세월의 힘이라는게 참 무시무시하네요.
  • 퉁퉁이 2013/09/17 22:41 #

    확실히 기술의 발전이 느껴지더군요. 안 느껴졌음 그게 더 문제였을 것 같네요ㅋ
댓글 입력 영역